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새댁은 나팔을 불기 시작했다 [재입고/작은케이스]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상품명 새댁은 나팔을 불기 시작했다 [재입고/작은케이스]
판매가 25,000원
적립금

무통장 입금 결제200원 (1%)

실시간 계좌 이체100원 (0.5%)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새댁은 나팔을 불기 시작했다 [재입고/작은케이스] 수량증가 수량감소 (  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BUY IT NOW ADD TO CART SOLD OUT

품절상품

WISH LIST

RECOMMENDED PRODUCT

이 상품을 구매한 분들은 아래 상품도 함께 구매하셨습니다.

새댁 나팔을 불기 시작했다(1984)

* 측면 라벨없음
 
감독 : 김수형.
출연 : 이미영.이승현.김인문.윤순홍.이일웅.김을동.
출시사(비디오) : 삼화.1985.11.30.
상영시간 : 90분.
개봉 : 서울 코리아-1984년.
부잣집 외동딸 옥숙은 현수와 결혼을 하여 시댁에 들어가 시집살이를 시작한다. 현수의 집안은 아버지가 어느 중학교의 교감으로 있고, 어머니 이씨는 완고한 한국의 여인이며, 할아버지는 자상하며 인정많은 서울의 중류가정이다. 귀여움만 받으며 자란 탓으로 철부지이기만 옥숙은 시댁어른들의 눈살을 벗어날 수 없었다. 그러던 중 옥숙은 연탄불을 피워오겠다며 친정집으로 가정부를 데려오고 이를 못마땅히 여긴 시어른들은 현수에게 아내 하나 휘어잡지 못한다고 꾸지람을 친다. 이어서 벌어지는 옥숙과 현수의 부부싸움 끝에 옥숙은 친정으로 와 버리고 만다. 친정어머니는 옥숙을 감싸지만, 친정 아버지인 방사장은 현수의 아버지와 이야기를 나눈 뒤 옥숙에게 시집으로 돌아가라고 야단 친다. 집을 나온 옥숙은 거리를 방황한다. 미아리에 알고 지내던 진주댁이라는 아주머니 댁에서 여자로서의 길, 아내로서의 길 등 하나하나를 새로 배워 나간다. 다시 시댁으로 돌아온 온숙은 가정의 소중함을 발견한다.


이전 제품

다음 제품


공지사항질문답변구매후기이벤트공정거래위원회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