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애마부인 [재입고]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상품명 애마부인 [재입고]
판매가 35,000원
적립금

무통장 입금 결제1,000원 (3%)

휴대폰 결제300원 (1%)

실시간 계좌 이체1,000원 (3%)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애마부인 [재입고] 수량증가 수량감소 (  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BUY IT NOW ADD TO CART SOLD OUT

품절상품

WISH LIST

RECOMMENDED PRODUCT

이 상품을 구매한 분들은 아래 상품도 함께 구매하셨습니다.

애마부인(1982)

 

감독 : 정인엽.

주연 : 안소영.임동진.하명중.하재영.

출시사(비디오) : 삼부.1989.7.13.

상영시간 : 105분.

개봉 : 서울 서울극장. 부산 동명극장-1982년.

조수비의 소설을 각색하고, 안소영이라는 신인 여배우를 기용해 프랑스의 <엠마누엘 부인>을 본따 제작된 작품으로, 자유로운 성을 찾아 방황하는 애마부인의 이야기. "자유로운 성을 찾기보단 자유로운 성관계를 찾는다"는 평론가들의 집중 포격을 받았다. 하지만 그 해 4개월간의 장기 상영으로 31만명이라는 방화 흥행 1위의 대성공을 거두며 우리영화 에로티시즘 범람의 신호탄이 되었다. 대성공 이후 각기 다른 여배우들이 주연을 맡아 속편이 계속 이어졌다. 국내 에로물의 대명사가된 이 작품은 이 한편으로 여주인공 안소영은 일약 섹스 심볼로 떠올랐다. 또한 이때부터 에로 배우하면 가슴이 풍만해야 한다는 등식이 성립될 정도로 선풍적인 바람을 몰고 온 작품이다. 그래도 당시로는 제법 잘 만들어진 영화로 동성애 장면까지 얼핏 내보이며 파란을 몰고 오기도 했다. 이후 속편이 계속 제작되었지만 '1편만한 속편은 없다'란 정설을 입증했다.


이전 제품

다음 제품


공지사항질문답변구매후기이벤트공정거래위원회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