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부름받아 나선 이 몸/I Heard the Owl Call My Name (해외배송 가능상품)

기본 정보
상품명 부름받아 나선 이 몸/I Heard the Owl Call My Name
판매가 200,000원
적립금

무통장 입금 결제6,000원 (3%)

휴대폰 결제2,000원 (1%)

실시간 계좌 이체6,000원 (3%)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부름받아 나선 이 몸/I Heard the Owl Call My Name 수량증가 수량감소 (  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BUY IT NOW ADD TO CART SOLD OUT

품절상품

WISH LIST

RECOMMENDED PRODUCT

이 상품을 구매한 분들은 아래 상품도 함께 구매하셨습니다.

부름받아 나선 이 몸 (1973)


원제 : I Heard the Owl Call My Name

감독 : 다릴 듀크

출연 : 톰 커트니

출시사(비디오) : 오아시스.1992.5.

상영시간 : 79분.

오아시스에 1992년에 출시한 레어급 종교영화로 청춘극장에는 처음 입고된 작품이다.

이 영화는 잔잔한 감동을 안겨주는 수작이다. 영화 내내 다양하게 편곡되어 흐르는 <어메이징 그레이스>(Amazing Grace)는 영화의 품격을 더욱 높혀준다. 미국의 영적인 국가로 평가되는 어메이징 그레이스는 찬송가로 널리 알려졌지만 작곡가가 누군지는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았으며, 스코틀랜드의 민요가 변형된 곡이라는 말도 있다. 영화 <내 이름을 부르는 올빼미>에서는 이 음악을 영화의 주제곡으로 사용하면서 감동을 더욱 배가 시키고 있다. 이 영화에서 가장 높게 평가하고 싶은 것은 죽어가는 신부 역할을 맡은 주인공 톰 커트니의 연기다. 그는 일부러 살을 뺏는지 영화의 후반으로 갈수록 야위어지면서 환자의 모습으로 변하는데 정말 대단한 열연이다. 감독을 맡은 다릴 듀크는 주로 TV 영화를 만들었지만 미국에서는 연출력을 인정받은 감독이다. 당시 뉴욕타임즈로 부터 꾸밈없는 연기가 대단한 감동을 준다라는 좋은 평가를 받기도 했던 이 영화는 우리나라 미개봉작이다.


 



이전 제품

다음 제품


공지사항질문답변구매후기이벤트공정거래위원회조회